제주 한화 바로 옆에 있는 절물자연휴양림은 산책과 등산에 너무 좋은 곳이다. 이번 제주 여행에서 시현시우 엄마가 최고로 꼽은 곳,
    쭉쭉뻗은 수령 30년이상의 삼나무가 인상적인 곳이다. 또 한 곳은 서귀포에 위치한 소라의 성, 음식점인데 음식점으로의 매력보다
    바로 옆 해안의 깍아지른 절벽과 부서지는 파도가 아름다운 곳이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