제주도에 도착해서 처음으로 방문한 곳이 용두암. 제주도를 대표하는 상징물로 돌하루방과 용두암만한 것이 있을까?
    한화콘도에 여장을 풀고 가장 가까운 해변으로 찾아간 함덕 해수욕장..  물도 깨끗하지만 주변의 아름다운 환경과 해수욕과 조개줍기를
    함께 할 수 있어 좋은 곳이다. 물이 따뜻하고 수심이 완만해서 아이들 해수욕에 좋은 곳인 것 같다.